배너
어린이집/유치원초등학교중학교고등학교학교방송뉴스대전교육뉴스세종교육뉴스알림마당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자유게시판  
편집  2020.02.24 [01:06]
초등학교
자유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초등학교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선배들의 큰 사랑, 졸업생 103명 모두 장학금
진잠초, 경제 불황에도 후배 사랑만큼은 호황
 
최지안 기자 기사입력  2020/02/14 [14:09]

 □ 1913년 5월 개교한 이래 1만 2000여명의 졸업생을 배출한 진잠초등학교(교장 유예근)가 2월 14일(금) 10:30 제104회 졸업식을 열었다.

▲     ©  최지안  기자

 

 ○ 졸업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강당 대신 6학년 각반 교실에서 이루어졌으며, 교실 졸업식을 하는 학생들의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운동장 곳곳에 포토존을 설치하여 6년의 시간을 함께한 학교에서의 추억을 간직할 수 있도록 했다.

 

 ○ 이번 졸업식에서는 103명의 졸업생 모두에게 장학증서와 함께 장학금이 수여되는 이색적인 모습이 펼쳐졌다. 백제 시대부터 대전지역 향토사의 한 축을 지탱해 온 진잠 주민들의 지역 장학금과 100년 역사 속에 배출된 동문들의 동문회 장학금이 졸업생 모두에게 한 사람도 빠짐없이 수여된 것이다.

 

 ○ 이러한 장학금 수여 행사를 통해 졸업생들은 지역민들의 진잠 사랑, 동문들의 모교·후배 사랑의 마음을 전달받고, 진잠인으로서 마음가짐을 굳건히 하는 계기가 되었다.

▲     ©  최지안  기자

 

 ○ 오늘 졸업을 맞이한 6학년 조○○ 학생은 “초등학교 입학하던 순간의 기억이 아직 생생한데, 벌써 졸업을 맞이한 것이 꿈만 같다”라고 소감을 말하며 “진잠초등학교에서 받은 가르침들과 선배님들의 후배 사랑을 잊지 않고 마음 깊이 새겨 앞으로 내가 살아갈 사회에 도움이 되는 사람이 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 진잠초 총동문회 박종협 회장은 “선배 존경·후배 사랑으로 이어온 자긍심으로 각 분야에서 각자의 재능을 계발하여 세계 속의 진잠이 새겨질 수 있도록 창의적 희망과 함께 애교심도 발현할 것을 주문한다”고 졸업축사를 전했다.

▲     ©  최지안  기자

 

 ○ 진잠초 유예근 교장은 “100년의 역사와 전통이 빛나는 진잠초등학교에서의 가르침을 바탕으로 모교를 사랑하고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 하는 자랑스런 진잠인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졸업생들에게 전했다.


기사입력: 2020/02/14 [14:09]  최종편집: ⓒ isbtv.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전교육과학연구원_2018 글로벌 디자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송강로 15, (송강동)ㅣ 대표전화: 010-2358-8900ㅣ발행.편집인: 김은지 l 이메일 dajong94@hanmail.net
Copyright ⓒ 2011 인터넷학교방송.등록 대전,아00119 ㅣ 등록년월일: 2011년 12월 30일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최세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