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어린이집/유치원초등학교중학교고등학교학교방송뉴스대전교육뉴스세종교육뉴스알림마당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자유게시판  
편집  2020.08.12 [21:04]
중학교
자유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중학교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성중, 감사와 축하의 한마당이 된 졸업식
학생·학부모·교사, 모두가 졸업식의 주인공이 되는 축제의 장
 
최지안 기자 기사입력  2020/01/09 [15:30]

 □ 기성중학교(교장 서정남)는 1월 8일(수) 오전 10시 기성종합복지관 2층 세미나실에서 학생·학부모·교사, 모두가 주인공이 되는 졸업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     ©  최지안  기자


○ 올해 제50회 졸업식을 맞이한 기성중학교는 19명의 졸업생을 배출하였으며,  소규모 학교라는 특색을 살려 다른 학교에서는 하기 어려운 독특한 졸업식을 진행하였다.

 

 ○ 모두가 즐기는 축제의 한마당을 만들기 위해 졸업식장에 원 테이블을 중심으로 졸업생과 부모님이 함께 앉을 수 있도록 자리를 마련하였으며, 졸업생의 장래희망과 좌우명을 담은 영상을 보여주면서 학교장이 직접 졸업생 한 명 한 명에게 졸업장을 수여하였다.

▲     ©  최지안  기자

 

 ○ 또한, 지루하고 딱딱한 축사 대신 학교장 및 내빈, 부모님의 간단한 축하 메시지를 영상으로 제작하여 상영하였으며, 졸업생은 헌신적인 사랑으로 키워주신 부모님과 열정적으로 가르쳐 주신 선생님에 대한 고마움을 감사패에 담아 전달하였다.

 

 ○ 이어 후배들이 춤과 함께 응답하라 1988 OST ‘혜화동’과 홍진영의‘잘 가라’를 개사하여 축하 무대를 꾸몄고, 졸업생 전원은 3년 동안의 즐거웠던 학교생활과 추억을 되새기며 졸업을 자축하는 공연을 펼쳐 축제 분위기를 한껏 드높였으며, 졸업식 후에는 친구, 가족, 선생님과 함께 포토존에서 소중한 순간을 한 장의 사진에 담느라 여념이 없었다.

▲     ©  최지안  기자

 

 □ 졸업식에 참석한 한 학부모는 “아이들 모두가 주인공이 되어 졸업식을 즐기고 축하를 받으며 행복해했다”며, “친구들과 서로 새로운 출발을 격려하는 모습을 보니 뿌듯하고, 학생들에게 평생 잊을 수 없는 졸업식을 만들어준 학교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1/09 [15:30]  최종편집: ⓒ isbtv.kr
 
 

대전교육과학연구원_2018 글로벌 디자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송강로 15, (송강동)ㅣ 대표전화: 010-2804-3808ㅣ발행.편집인: 김은지 l 이메일 dajong94@hanmail.net
Copyright ⓒ 2011 인터넷학교방송.등록 대전,아00119 ㅣ 등록년월일: 2011년 12월 30일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