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어린이집/유치원초등학교중학교고등학교학교방송뉴스대전교육뉴스세종교육뉴스알림마당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자유게시판  
편집  2019.11.12 [16:04]
초등학교
자유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초등학교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지초, 20년전 묻은 타임캡슐 졸업생 응답
제50회 졸업생 꿈 실현 20년의 서약 오픈식 개최
 
최지안 기자 기사입력  2019/10/15 [13:50]

 □ 문지초등학교(교장 고덕희)는 10월 14일(월) 10시 30분 본교 운동장에서 2001년 문지초 제50회 졸업생의 ‘꿈 실현 20년의 서약 오픈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     ©  최지안  기자

 

 ◯ 이번 행사는 2000학년도 6학년 학생들이 졸업을 하면서 자신의 꿈 실현을 위한 서약을 작성한 것을 20년간 서약함에 보관하였다가 학교 축제를 맞아 오픈식을 개최하였다.

 

 ◯ 문지초는 행사 홍보를 위해 주민센터와 지역 아파트의 협조를 받아 홍보물을 직접 제작하여 부착하고 학교홈페이지에 게재하여 졸업생들을 찾아 나섰으며, 이 결과 2001년 졸업생 199명 가운데 졸업생과 학부모가 함께 오픈식 행사에 자리하였다.

 

 ◯ ‘꿈 실현 20년의 서약 오픈식’은 20년 전 졸업생들이 교장실에 모여 만남의 자리를 가진 후 본교 운동장에서 학교 축제에 참여하는 재학생들과 학부모님들 앞에서 직접 서약함을 개봉한 후 서약서를 낭독하였으며, 그 후 졸업생들은 학교 축제를 관람하고 재학생들과 함께 20년 전에는 없었던 학교급식을 즐기며 담소를 나누었다.

 

 □ 오픈식에 참여한 졸업생 박소라는 “20년 전에 초등학교 시절에 친구들과 함께 했던 추억이 떠오르고 뜻 깊은 행사에 초대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오늘을 계기로 후배들 앞에서 더욱 당당한 선배가 되도록 더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 재학생 6학년 김상호 학생은 “20년 전 졸업생 선배들이 초등학교 시절에 손으로 직접 썼던 서약을 들으니 나도 장래 꿈을 이뤄서 꼭 다시 학교에 방문하고 싶은 마음이 생겼다”고 밝혔다.

 

 □ 졸업생 이윤창의 어머니는 “문지초등학교에서 아들을 바르게 키워줘서 지금은 자신의 꿈을 이뤄 행복하게 살고 있으며 지금은 군의관이라서 시간을 못내어 대신 참석했는데 아들의 서약서를 보니 가슴이 뭉클하였다”고 말했다.

 

 □ 문지초 고덕희 교장은 “졸업생들이 20년 전에 자신의 꿈 실현을 위해서 쓴 서약서를 재학생과 학부모님 앞에서 낭독하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되었고, 애교심과 꿈 실현에 대한 의지를 키우는 소중한 디딤돌이 된 행사가 된 것 같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10/15 [13:50]  최종편집: ⓒ isbtv.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전교육과학연구원_2018 글로벌 디자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주소: 대전광역시 유성구 송강로 15, (송강동)ㅣ 대표전화: 010-2358-8900ㅣ발행.편집인: 김은지 l 이메일 dajong94@hanmail.net
Copyright ⓒ 2011 인터넷학교방송.등록 대전,아00119 ㅣ 등록년월일: 2011년 12월 30일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최세환